본문 바로가기

파스퇴르 아이

메뉴 전체보기 열기

파스퇴르몰 파스퇴르 공식 유아용품 전문 쇼핑몰

전체메뉴 보기 닫기

임신/출산

  • 임신 주차별 정보
  • 임신 준비
    • 임신 계획
    • 임신 징후
    • 불임
  • 임신부 생활
    • 임신부 건강
    • 임신 중 검사
    • 임신 중 트러블
    • 임신 중 주의사항
    • 임신부 운동
    • 임신부 패션
    • 임신부 음식
    • 워킹맘의 임신
    • 부부관계
    • 예비아빠
  • 태교
    • 태교란?
    • 태교의 종류
    • 태교방법
    • 태교음악
  • 출산 준비
    • 출산준비
    • 출산징후
    • 분만상식
    • 분만법
  • 산후 관리
    • 산후조리
    • 산후건강
    • 산후 다이어트
    • 산후우울증
  • 수유
    • 수유준비
    • 모유수유
    • 분유수유
  • 부가서비스

임신주차별정보 - 주차별 임산부 증상과 태아정보를 확인하세요.

이전 10페이지로 이동 1페이지-현재 위치 다음 10페이지로 이동
[임신4~7주] 임신 4~7주차 정보
[임신4~7주] 임신 4~7주차 정보좋아요104
  • 현재 페이지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현재 페이지 트위터로 공유하기
  • 현재 페이지 미투데이로 공유하기
  • 인쇄
  • 이메일
  • 스크랩
 엄마는
임신 2개월이 되면 몸살감기에 걸린 것처럼 온몸이 나른하고 기초체온의 고온기가 계속되며 몸을 조금만 움직여도 쉬 피로해진다. 이는 임신 상태를 유지하려는 황체호르몬의 영향으로 생기는 증상들이다. 머리가 아프거나 한기를 느끼기도 하고 입덧, 구토, 가슴앓이 등의 증세가 나타나는가 하면 우울하거나 짜증이 나는 등 전체적으로 컨디션이 나빠진다. 대하가 많아지고 유방이 커지며 유두 색깔도 진해진다. 체중의 변화는 없지만 입덧이 심해 잘 먹지 못하면 오히려 줄기도 한다.
태아
아기는
임신 4주 말쯤 되면 질식 초음파로 아기집(임신낭)을 확인할 수 있다. 임신 5주 말이 되면 태아는 머리와 가슴을 구별할 수 있을 만큼 성장 하고 키는 약 2㎝, 체중은 1~4g 정도가 된다. 초음파검사를 통해 태아의 심장박동을 들을 수 있다. 태반, 탯줄 등이 발달해 엄마로부터 영양분과 산소를 공급받고 양막 속에 양수가 생겨 태아가 떠 있게 된다. 5주쯤이면 눈이 생기고, 7~10주가 되면 동공도 생기기 시작한다. 중추신경이 발달하고 이로 인해 머리가 몸 전체 길이의 1/2을 차지하는 이등신이 된다.

주의하세요
태아가 생성되기 시작하는 임신 초기에는 유행성 감기나 풍진 등의 바이러스성 질병에 거리지 않도록 사람이 많은 곳은 피한다. 또 태아의 각 기관이 형성되는 중요한 시기이므로 기형아 출산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약물이나 X레이 촬영, 술·담배 같은 기호식품도 주의해야 한다. 입덧이 심할 경우엔 의사와 상의해서 방법을 찾아보는 것도 좋다. 자신도 모르게 유산이 될 수 있으므로 과로, 운동, 여행, 심한 성생활은 피하고 장시간 차를 타는 것도 좋지 않다. 체온이 갑자기 내려가거나 출혈, 하복부 통증이 있을 때는 즉시 병원에 가서 검사를 받는다.

검사
병원을 선택해 검진 계획을 세운다. 산부인과 병원은 초진부터 출산까지 여러 차례 진찰을 받아야 하므로 신중하게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임신에 대해 막연한 불안감을 갖기보다는 우선 담당 의사를 믿고 임신으로 생기는 궁금한 것들을 이해하는 것이 안정감을 찾는 데 도움이 된다. 임신이 확인되면 체중과 혈압을 재고 소변검사, 혈액검사, 자궁경부암 검사, 초음파검사 등을 받는다. 또 혈액검사와 혈청 소변검사를 통해 혈액형, 빈혈, 간염, 성병, 풍진, 간 기능, 당뇨 유무 등을 확인한다.
알아두기!
기초 체온이란?
아침에 눈 뜨자마자 혀 밑에 체온계를 넣어서 잰 체온을 기초체온이라고 한다. 기초체온을 꾸준히 재어보면 자신의 배란일을 알 수 있는데,
임신하면 배란 후 올라갔던 기초체온이 떨어지지 않고 1~2개월 간 계속 유지된다. 평소에도 기초체온을 재어두면 배란일,임신 여부, 피임에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
입덧은 주로 임신 4~6주경부터 시작되어 일반적으로 임신 4개월 정도까지 계속되며, 특히 임신 2~3개월을 전후해 증상이 극심하게 나타난다. 그러나 이것은 일반적인 경우이고, 이후에도 입덧이 계속되어 고통을 겪는 임신부도 적지 않다. 입덧은 임신 사실을 아는 것과 동시에 시작된다. 사람마다 차이는 있지만 임신 초반에 경험하는 입덧은 바로 아기가 “엄마 나 여기 있어요”라고 알리는 것이다. 하지만 이 반가운 소식이 마냥 즐겁지만은 않다. 음식 냄새만 맡아도 속이 뒤틀리고 메슥거려 하루 종일 쫄쫄 굶는 일도 다반사. 보통 건강한 임신부라면 임신 5개월경이 되면 점차 증상이 완화되지만, 입덧을 모르고 지나가는 임신부가 있는 반면에 분만 직전까지 입덧으로 괴로워하는 임신부도 있다.
입덧 이렇게 대처해요 무조건 참고 견디기보다는 입덧을 완화시키기 위해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하다. 입덧 때문에 잘 먹지 못하니 먹을 수 있는 것은 많이 먹어둔다는 자세는 바람직한 식사법이 아니다. 입덧이 심할 때는 오히려 가려 먹을 필요가 있다. 기름기가 많은 음식은 되도록 피하고, 단백질과 비타민이 풍부한 음식을 주로 섭취한다. 특히 신경 써야 할 것은 수분 보충. 물을 많이 먹으면 입덧뿐 아니라 변비와 같은 다른 임신 트러블을 완화시키는 데도 좋다. 정신적으로 안정감을 갖도록 노력한다. 억지로 먹지 말고 특히 구토를 현명하게 예방하려면 차게 먹거나 입맛을 돋우는 신맛을 이용해 여러 차례 나누어 먹는 것이 좋다. 입덧 증상을 완화시키기 위해 쉽게 실천할 수 있는 가장 일반적인 방법은 널리 알려진 대로 식사를 ‘조금씩 자주’ 하는 것이다.


Q. 임신 기간에는 잘 먹어야 한다던데 뭘 해먹어야 할 지 막막하네요.
임신부에게는 단백질, 칼슘, 철분, 비타민 등이 반드시 필요하다. 태아의 골격, 턱뼈, 유치가 형성되는 시기이므로 우유나 뱅어포, 멸치, 정어리, 치즈, 녹색 채소 등을 섭취하고 하루에 우유를 2컵 이상 마신다. 또 임신 기간에는 장의 기능이 저하되어 변비에 걸리기 쉬우므로 섬유질이 풍부한 채소와 과일을 많이 먹어 변비를 예방한다. 엽산 섭취를 위해 시금치와 같은 녹색 채소, 잡곡류, 굴, 연어, 우유 등을 먹고 엽산제를 처방받아 복용하는 것도 필요하다. 입덧이 심한 초기에는 너무 욕심내지 말고 몸이 받아들이는 한도 내에서 적당히 먹어도 괜찮다.


Q. 왜 임신을 하면 감기에 잘 걸리는 것일까요?
임신 초기에는 엄밀하게는 타인인 태아를 자신의 자궁 안에서 안전하게 키우기 위해 모체의 면역세포가 급격히 줄어들어 면역 기능이 억제되기 때문에 정상적인 여성보다 감염 확률이 2배 이상 높아진다. 특히 임신 초기 면역 기능이 크게 떨어진 상태에서 임신부가 감기 바이러스에 감염될 경우, 태아에게 2차 간염이 일어날 가능성이 있다. 적절한 습도와 충분한 휴식으로 감기를 예방하고 사소한 감염이라도 전문의의 진료를 받는 것이 좋다.


추천메뉴! 비타민 B6,B12로 입덧관리. 임신 5주 차부터 입덧이 시작되는데 비타민 B6, B12는 입덧을 완화하는 작용을 한다. B6은 녹황색 채소와 대두, B12는 돼지고기, 쇠고기, 어패류 등에 많이 들어있다.
Menu1 오미자배화채
임신이라는 말만 들어도 속이 울렁거리고 토할 것 같은 입덧 증상이 나타나는 시기다. 이럴 때 오미자의 상큼한 맛이 울렁거리는 속을 진정시키는 역할을 한다. 오미자차에 배를 채 썰어 넣어 함께 먹으면 감기에도 좋아 일석이조다.

Menu2 냉메밀국수
메밀로 만든 냉메밀국수는 여름을 대표하는 음식이다. <동의보감>에도 의식동원 (醫食同源)이라 하여 메밀은 입덧을 진정시키는 음식이라고 나와 있다. 특히 무즙을 같이 올려 먹으면 소화를 촉진시켜 임신 초기의 더부룩함을 진정시킨다
.
Menu3 생강무조림/생강채돼지목살조림
인도에서는 입덧이 심할 때 민간요법으로 생강을 사용한다고 한다. 입덧을 진정시키는 생각의 효능은 의식동원이라 하여 널리 알려져 있다. 생강을 얇게 편으로 썰어 깍둑썰기를 한 무에 넣고, 설탕 시럽을 만든 다음 조려 먹으면 입덧과 감기에 좋다.

입덧으로 식사량이 줄었을 때 식사요법
* 1일 5~6회 소량씩 자주 식사한다.
* 기름지거나 매운 음식, 카페인이 들어 있는 음식은 피한다.
* 찬 음식을 이용하면 음식 냄새를 덜 느낄 수 있다.
* 공복 시에 구토가 더 심하므로 속을 비우지 않다.
* 잠자리에서 일어날 때 크래커, 토스트 등을 먹은 후 활동한다.
* 국물이나 음료는 식사 시간에 함께 먹지 않는다.
* 식사 전후 30분 정도 안정을 취한다.
좋아요
104
  • 현재 페이지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현재 페이지 트위터로 공유하기
  • 현재 페이지 미투데이로 공유하기
  • 인쇄
  • 이메일
  • 스크랩
이전글 [임신 1~3주] 임신 1~3주차 정보
다음글 [임신8~11주] 임신 8~11주차 정보

0 /500 bytes

등록
선택
작성자 pjk3***@naver.com 작성일 2018-06-19 13:03
댓글 내용 2년 만에 셋째가 왔네요~~ 43개월 23개월 두아들~~~
작성자 na952*** 작성일 2017-08-31 11:42
댓글 내용 11년만에갖게된3째네요.^^
작성자 sejoo*** 작성일 2017-03-08 13:31
댓글 내용 둘째를 힘들게 5년만에 가졌어요.^^~
처음페이지로 이동 이전 10페이지로 이동 1페이지-현재 위치 다음 10페이지로 이동 마지막페이지로 이동

파스퇴르 가정배달 서비스신청 / 모바일앱 서비스안내

육아회원 서비스

  • 예비엄마교실
  • 육아 회원선물
  • 출석부
  • 포인트

페이지 상단으로